20대 여성을 찾습니다=미용실 '인증샷' 까지 남겼는데.. 마지막 발견 장소는 가양역 인근
20대 여성을 찾습니다=미용실 '인증샷' 까지 남겼는데.. 마지막 발견 장소는 가양역 인근
  • 이대로
  • 승인 2022.07.05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직장인 일주일째 실종..경찰 추적 중
미용실 '인증샷' 까지 남겼는데.. 마지막 발견 장소는 가양역 인근

서울 강서구 지하철 9호선 가양역 인근에서 실종된 20대 여성의 행방이 일주일째 묘연하다. 아직까지 범죄 피해 정황을포착하지 못한 경찰은 수색을 진행 중이다.

7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지난 627일 서울 강서구 가양역 인근에서 실종된 김가을(24)씨를 추적 중이다. 김씨 가족은 627일 오후 1137분 경찰에 신고를 했다.

실종 당일 김씨는 강남에 있는 회사에서 퇴근한 뒤미용실에 다녀온 것으로 보인다. 김씨는 미용실을 다녀온 뒤 인스타그램에파마하자마자 비바람 맞고 13만원 증발, 역시 강남은 눈 뜨고 코 베이는 동네라는 글과 함께 인증 사진을 올렸다. 김씨의 언니에 따르면 김씨는 오후 930분까지는 연락이 됐다고 한다. 하지만 이후 연락이 두절 됐고, 실종 전 김씨의 마지막 발견 장소는 가양역 인근인 것으로 알려졌다.

실종 당일엔 이상한 일도 있었다. 연락이 안 되던 오후 11시쯤 김씨 집에 구급차가 왔다고 한다. 출동한 구급대원들은 김씨 언니에게 동생이 언니가 쓰러질 것 같다고 신고를 했다고 말했다고 한다. 구급대원들은 김씨 언니가 괜찮은 것을 확인하고 돌아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통신 내역과 폐쇄회로(CC)TV, 지인들과의 연락 기록 등을 확인하며 김씨 행적을 추적하고 있지만 현재까지 범죄 피해 정황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여러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수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씨는 키163의 마른 체격이며, 숏컷 헤어스타일을 하고 있다. 실종 당시엔 베이지색 상의에 검은색 바지, 부츠를 착용하고 있었다. 왼쪽 팔에는 문신이 있다.

20대 여성을 찾습니다=미용실 '인증샷' 까지 남겼는데.. 마지막 발견 장소는 가양역 인근 (tistor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서구 가로공원로 201-1호 (CM빌딩3F)
  • 대표전화 : 1899-3394, 02-2695-2255
  • 팩스 : 02-2606-4885
  • 대표이사 : 남궁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회사명 : 한국화장문화연구원
  • 설립일 : 1989-09-20
  • 제호 : APP저널
  • 등록번호 : 서울 자 00549
  • 등록일 : 2018-02-28
  • 발행일 : 2018-03-01
  • 발행인·편집인 : 남궁영훈
  • 사업자등록번호 : 109-02-85334
  • 통신판매신고 : 제2011-서울강서-0149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 서울남부 제2011-8호
  • APP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APP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oss7225@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