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스킨케어, 글로벌 럭셔리 온라인 편집숍 ‘네타포르테’ 입점
벤스킨케어, 글로벌 럭셔리 온라인 편집숍 ‘네타포르테’ 입점
  • 이대로
  • 승인 2019.08.23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유래 성분의 클린 뷰티 화장품 브랜드 ‘벤스킨케어’ 세계가 주목

하이엔드 올인원 스킨케어 브랜드 ‘벤스킨케어’가 글로벌 럭셔리 온라인 편집숍 ‘네타포르테(Net-a-porter)’에 6개월간 독점 계약을 맺고 7월말에 입점했다고 밝혔다. 네타포르테는 온라인 명품 편집숍 중에서도 입점이 가장 까다로운 쇼핑몰로 대형 한국 브랜드조차 들어가 있지 않다.

한국 R&D(연구·개발) 기반의 미국 로스앤젤레스 웨스트 할리우드에 본사를 둔 벤스킨케어는 독자적 기술력인 Concentric Technology™을 바탕으로 화장품을 만드는 대표적인 ‘클린 뷰티 브랜드’로 꼽힌다. 클린 뷰티는 동물 실험 반대, 자연 유래 성분, EWG(Environmental Working Group) 그린등급 원료를 사용해 피부 안전성을 최우선으로 한 제품을 통칭한다. 글로벌 시장에서는 유해한 환경이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되면서, 최근 2~3년 사이 클린 뷰티 열풍이 부는 한편 유럽에서는 2020년 초부터 실리콘을 0.1% 이상 함유한 화장품의 유통을 금지한다.

2000년 론칭한 온라인 명품 전문 편집숍 네타포르테는 800개가 넘는 명품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으며 170여개국에 배송 서비스를 하고 있다. 네타포르테 입점은 까다롭기로 유명하다. 구찌, 발망, 펜디, 발렌시아가, 보테가베네타, 발렌티노, 생로랑, 프라다 등의 명품 패션 브랜드를 비롯해 부첼라티, 까르띠에, 쇼파드, 피아제 등의 쥬얼리 등 프리미엄 브랜드가 주로 포진해 있다. 이 쇼핑몰에서는 4억원에 달하는 18캐럿의 부첼라티 옐로우 다이아몬드 목걸이도 거래된다.

특히 네타포르테가 뷰티 브랜드를 고를 때는 더욱 까다로운 데다 상당한 고가의 제품들도 대거 입점되어 있다. 300만원짜리 레이 모리스 메이크업 브러쉬 세트나 미국에서 기적의 크림으로 유명한 크림 하나에 100만원이 넘는 ‘3LAB’의 제품 등 프리미엄 제품들이 대표적이다. 벤스킨케어는 스킨케어의 경우 착한 성분과 혁신 기술을 보유한 브랜드를 직접 엄선하는 만큼 네타포르테에 입점했다는 것만으로도 유럽과 미국에서는 브랜드의 가치를 높게 평가한다고 밝혔다.

벤스킨케어는 앞서 뉴욕 맨하탄 허드슨 야드의 새로운 랜드 마크로 떠오른 니만 마커스 백화점과 샌프란시스코 니만 마커스에 나란히 입점했다. 5월 샌프란시스코 팝업 당시 벤스킨의 신제품 삼종 모두 완판 되며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 코너에서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벤스킨케어 개요
실리콘밸리에서 탄생하여 현재는 뷰티 산업이 더욱 활발한 LA에 본사를 둔 벤스킨케어는 간편하지만 완벽한 스킨케어를 제시하는 클린 뷰티 브랜드다. 천연 유래의 원료들로 바디버든을 지양하며 동물 실험을 하지 않는 제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2017년에 창립하여 20년간 화장품을 개발했던 연구진으로 구성된 자체 R&D 센터를 기반으로 혁신적인 포뮬러의 제품들을 만들어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서구 가로공원로 201-1호 (CM빌딩3F)
  • 대표전화 : 1899-3394, 02-2695-2255
  • 팩스 : 02-2606-4885
  • 대표이사 : 남궁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회사명 : 한국화장문화연구원
  • 설립일 : 1989-09-20
  • 제호 : APP저널
  • 등록번호 : 서울 자 00549
  • 등록일 : 2018-02-28
  • 발행일 : 2018-03-01
  • 발행인·편집인 : 남궁영훈
  • 사업자등록번호 : 109-02-85334
  • 통신판매신고 : 제2011-서울강서-0149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 서울남부 제2011-8호
  • APP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APP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