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한국유방건강재단, '2022 핑크 페스티벌' 성료
아모레퍼시픽-한국유방건강재단, '2022 핑크 페스티벌' 성료
  • 이대로
  • 승인 2022.10.18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피트니스 프로그램 접목 새로운 형태 캠페인 진행, 기부금 저소득층 유방암 환자 지원
아모레퍼시픽-한국유방건강재단, '2022 핑크 페스티벌' 성료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주최하고 아모레퍼시픽이 주관하는‘2022핑크 페스티벌1천여명의 참가자가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022핑크 페스티벌은 러닝을 포함해 필라테스,크로스핏,필록싱,라틴핏 등 총7가지 피트니스 프로그램을 참가자가 자율적으로 선택하고 즐길 수 있도록 설계해 기존 러닝 중심 행사였던핑크런의 방식을 벗어났다.참가자들이 더욱 다채로운 운동을 경험하며 일상생활에서의 건강 관리에 대한 중요성을 느낄 수 있게 했다.

특히 코로나19이후 처음으로 진행된 핑크리본 캠페인의 오프라인 행사라는 점과SNS인증 성지라 불리는 용산공원 부분 개방 부지에서 진행된다는 점이 젊은 참가자들의 참여를 이끌었다는 분석이다.이번 핑크 페스티벌 참가자의77%이상이2030세대일 정도로 많은 관심과 성원이 이어졌다.

현장에서는 피트니스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과거 유방암을 경험하고 극복한 강사진이 알려주는 유방암 자가검진법 강좌핑크투어가 진행됐으며,유방 건강과 관련해 꼭 알아야 하는 기본 상식을 익히는 대형 정보판과 건강 퀴즈 부스 등이 운영됐다.

2022핑크 페스티벌이 열린 용산공원 장교숙소5단지 내 각 공간마다 같은 운동을 선택한 참가자들이 모여 강사진을 따라 자유롭게 운동하는 모습과 운동을 마치고 데이브레이크의 축하공연을 즐기는 참가자들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한국유방건강재단 노동영 이사장은젊은 유방암 환자가 늘고 있는 만큼 더욱 다양한 방법과 형태로2030세대가 핑크리본 캠페인을 접할 수 있도록 하겠다유방암 조기 발견의 중요성을 익히고 자가검진과 정기검진을 실천하는 문화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취지를 밝혔다.

한편, 202210월까지422천여명이 핑크런과 핑크 페스티벌에 참여했으며,누적 기부금액은 약42억원이다.참가비 전액은 한국유방건강재단으로 기부돼 저소득층 유방암 환자의 수술치료비와 예방검진비 지원사업 등에 사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서구 가로공원로 201-1호 (CM빌딩3F)
  • 대표전화 : 1899-3394, 02-2695-2255
  • 팩스 : 02-2606-4885
  • 대표이사 : 남궁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회사명 : 한국화장문화연구원
  • 설립일 : 1989-09-20
  • 제호 : APP저널
  • 등록번호 : 서울 자 00549
  • 등록일 : 2018-02-28
  • 발행일 : 2018-03-01
  • 발행인·편집인 : 남궁영훈
  • 사업자등록번호 : 109-02-85334
  • 통신판매신고 : 제2011-서울강서-0149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 서울남부 제2011-8호
  • APP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APP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oss7225@hanmail.net
ND소프트